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- NSP통신
강릉시, 대형 공연 방역대책 논의
강릉종합경기장 ‘싸이 흠뻑쇼’ 대비 방역 총력

 

강릉시청 전경. (사진 = 강릉시)

 

(강원=NSP통신) 조이호 기자 = 강원 강릉시(시장 김홍규)가 30일 예정인 ‘싸이 흠뻑쇼’ 공연에 대비한 방역대책 관계관 회의를 가졌다.

최근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함에 따라 감염병 확산을 방지하고 안전한 상황에서 공연을 즐길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개최했다.

시는 공연 전·중·후 대책으로 세분화해 공연 전에는 종합경기장 내‧외 전체를 방역하고 공연장 입장 시 마스크 착용 여부 확인 후 소독 및 발열 체크를 실시한다.

공연 중에는 관객들의 마스크 착용 여부 확인 후 미착용자는 퇴장 조치를 할 예정이며 공연 후에는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구역별 순차적으로 퇴장할 계획이다.

업체 측에서는 코로나19 확산의 엄중함을 인식해 방역수칙의 이행에 만전을 기하기로 했으며 방역홍보에도 적극 협조하기로 했다.

한편 시 방역당국은 “공연 시작 과정에서부터 최종 마무리 시점까지 코로나19 관련 모든 방역수칙을 철저하게 준수하도록 관리에 만전을 기하겠다”고 말했다.

 

NSP통신 조이호 기자 chrislon@nspna.com
저작권자ⓒ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·NSP TV. 무단전재-재배포 금지.